블로그 이미지
공감을 눌러주세요! 톨이엄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13)
핫딜 (9)
여행 또는 나들이 (15)
맛집 (62)
쇼핑 (38)
일상 (50)
건강 (33)
육아 일기 (13)
톨이아빠의 게임이야기 (69)
톨이아빠의 게임 공략 (21)
톨이아빠의 책 이야기 (1)
Total223,911
Today82
Yesterday73
전주에 비빔밥으로 유명한 곳이 몇군데 있어요! 한국관은 가봤기에 이번엔 다른 곳으로 가보았습니다.
고궁도 유명하다길래 이왕이면 본점가야지싶어 찾아가게 되었어요.
똑똑한 네비덕분에 쉽게 찾을수 있었어요. 도착해서 주차하는데 주차장이 따로 넓게 되어있어서 좋았어요.
점심시간쯔음해서 갔더니 입구부터 사람들이 북적이더라구요.
혹시 줄서야하나 번호표뽑아야하나했지만 다행히 바로 자리를 안내해주셨어요.
종업원들이 한복을 입고 서빙해주시던데 고궁에 어울리더군요^^

고궁본점입구가 멋지게 잘 꾸며져있었어요.
기대가 되는데요!

메뉴판이 나오고 신랑은 또 육회비빔밥
저는 그냥 전통비빔밥으로 시켰어요.

양념된 고기가 얹혀져서 나오는데요.
사실 딱 보고 양이 적어서 실망했어요.
숟가락으로 슥슥비비는데 다 비비고보니 양이 더 적은게 느껴지더군요.밥이 딱 봐도 한공기가 안들어간거 같았어요.

밑본찬도 나오구요. 맛있는 밑반찬은 아니었지만 깔끔한 느낌이었습니다.
밑반찬으로 배도 좀 채워봤지만 저에겐 너무 모자란 양이었어요.
신랑도 너무 양적다고 배가 안부르다고 그러더라구요.
원래 둘다 많이 먹지않는데 여긴 정말 모자랐어요.
점심시간이라 사람이 많아서였을까요?
밥솥에 밥이 모자랐던걸까요?
맛은 있었지만 양이 아쉬웠던 리뷰였습니다.

Posted by 톨이엄마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